천문 일반
2017.08.27 18:28

Meade Lightbridge Mini 82 사용기

조회 수 127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Meade Lightbridge Mini 82

< 사양 >

- 구경 : 82mm(구면경)

- 초점거리 : 300mm(F3.7)

- 부경 지름 : 27mm

- 부경 차폐율 : 33%(지름 기준), 11%(면적 기준)

- 방식 : 뉴턴식 반사

- 접안부 : 31.7mm(1.25") 랙피니언식

- 접안렌즈 : H 26mm, H 9mm, 2배 바로우렌즈

- 파인더 : 레드닷(Red dot) 등배 파인더

- 가대 : 경위대(돕슨식), 경통과 직접 결합

- 무게 : 1.7kg

- 기타 : Autostar 소프트웨어 DVD(Autostar 5.01, Virtual Moon Atlas 2.0 포함), 설명서 포함 

 

00_full_1.JPG

 

천체 관측은 힘든 취미입니다. 별을 보는데 쓰는 망원경이 제법 크고 무겁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아마추어 천문학자들은 작고 가벼운 망원경을 만들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는데요, 그 결과 만들어진 방식이 돕슨식 망원경입니다.   

 

Meade Lightbridge Mini 제품군은 구경이 작은 돕슨식 망원경(82mm, 114mm, 130mm)으로 이루집니다. 구경이 큰 망원경만큼 자세하게 하늘을 볼 수는 없지만 작고 가볍다는 장점을 이용해 어디서든 편하게 휴대하며 관측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목표로 만들어진 망원경입니다. 실제로 천체망원경으로는 상당히 가볍고 작은 편이라 평평한 공간만 있다면 어디서든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Meade Lightbridge Mini 82는 이 제품군 가운데에서도 가장 작은 망원경입니다. 무게도 1.7kg으로 아주 가볍고 부피도 작습니다. 가격도 10만원 미만으로 부담이 적지요. 깊은 수준의 관측은 어렵지만, 간단히 달과 행성을 보는 정도로는 나쁘지 않습니다.

 

망원경은 다른 부품을 따로 구입하지 않아도 즉시 사용할 수 있도록, 파인더와 접안렌즈가 모두 포함되어 있습니다. 별의 위치를 알려주는 Autostar 소프트웨어와 비교적 상세한 설명서도 함께 옵니다. 포장을 열면 간편하게 쓰는 망원경이라는 의도에 맞게 조립이 무척 쉽습니다. 상자에 든 파인더만 설치하면 곧바로 쓸 수 있지요. 파인더는 적당히 위치를 잡고 암나사(너트) 2개만 조여주면 됩니다. 

 

01_front.JPG

 

이 망원경은 구경 82mm의 뉴턴식 반사망원경입니다. 초점거리가 300mm(구경비 3.7)인 구면 오목거울을 써서 빛은 모읍니다. 구경에 비해 초점거리가 무척 짧은 편이지요. 크기를 작게 만들어 휴대성이 무척 뛰어나지만, 단점도 만만치 않습니다. 우선 높은 배율을 얻기가 어렵고요, 광학수차가 상당히 많이 나타납니다. 접안렌즈로 눈을 가져가면 구면수차와 코마수차가 곧바로 보입니다.  

 

02_mirror_1.JPG

 

작은 크기에 많은 것을 담을 수는 없었던지 거울은 망원경 몸체에 고정을 시켜놓았습니다. 광축 조절을 할 수 없지요. 이 정도 크기의 망원경에 그다지 중요하진 않을지 모르지만, 초점거리가 짧아 광축에 민감하다는 점을 고려하면 아쉽습니다. 

 

02_mirror_3.JPG

 

대신 작은 보조거울은 나사 3개를 이용해 광축을 조절할 수 있습니다. 하나뿐인 지지대가 조금 부실해 보이지만 거울 크기가 작아서 충분히 튼튼하게 고정됩니다. 보조거울의 지름은 27mm로 차폐율은 구경을 기준으로 33%입니다. 

 

거울은 알루미늄으로 코팅했습니다. 거울 하나의 반사율을 87%로 가정하면 67%(=0.87*0.87*0.89) 정도의 빛을 받아들이므로 구경이 65~70mm인 굴절망원경과 비슷한 양의 빛을 모읍니다. 

 

03_focus_1.JPG

 

접안부는 레크-피니언 방식을 채택하였습니다. 무척 단순하지만 제 역할은 충분히 해냅니다. 은색으로 반짝이는 부분이 조금 작아서 약간 흔들리지만 실제로 쓸 때에는 크게 신경이 쓰이지 않을 정도입니다. 접안렌즈에 여러 보조장치를 달아서 제법 무거워져도 잘 버텨주므로 걱정하지 않아도 됩니다.

 

아쉬운 점이 있다면 이동 범위가 짧은 까닭에 사진기를 직접 연결해서 사진을 찍을 수 없고(아주 가까운 거리에 있는 대상이 아니고서는 초점이 안 맞습니다), 몇몇 접안렌즈는 초점을 맞출 수 없어서 쓰지 못한다는 점이지요. 대신 약 3m 정도 떨어진 물체에도 초점을 맞출 수 있어서, 가까운 물체를 관찰하는 용도로는 유용합니다.

 

03_focus_2.JPG

 

파인더는 레드닷 파인더입니다. 겉보기는 허술하지만 성능은 괜찮습니다. 망원경 세트에서 가장 쓸만해보인다는 느낌이 들 정도니까요. 파인더는 몸체 아래와 옆에 달린 조절나사를 써서 방향을 맞춰줄 수 있고, 빨간색 레이저의 밝기도 적당하게 바꿀 수 있습니다. 레이저는 낮에 쓰기엔 조금 어둡지만, 밤에 별을 볼 때에는 딱 적당합니다. 등배파인더라 얼마나 정확하게 별을 찾아줄까 싶지만, 100배가 넘는 배율에서도 제 위치를 겨눌 수 있습니다. 훌륭하지요.   

 

04_finder_2.JPG

 

망원경은 몸체의 성능도 중요하지만 망원경을 받쳐주는 지지대도 중요합니다. 아무리 좋은 망원경일지라도 받침대가 허술하면 별이 쉴새 없이 춤을 추는 모습만 보여줄 뿐이죠. 당연히 제대로 관측을 하기 어렵습니다.   

 

05_mount_1.JPG

 

이 망원경은 돕슨식 경위대를 씁니다. 망원경은 굵은 볼트 하나로 잡아주는데, 충분히 튼튼합니다. 마찰력도 적당해서 섬세한 움직임도 어렵지 않습니다. 무거운 접안렌즈를 쓴다면 손나사를 돌려 조절할 수 있습니다. 관측에 불편하지 않을 정도로 편안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방위각 방향으로는 마찰력을 조절할 수 없지만, 기본 상태로도 충분히 좋습니다. 뻑뻑하지도, 느슨하지도 않아서 허술한 경위대보다는 좋습니다. 삼각대에 고정할 수 없다는 점은 아쉽습니다.

 

06_eyepiece.JPG

 

접안렌즈는 9mm와 26mm, 2배 바로우렌즈를 넣어줍니다. 가볍고 만듦새는 나쁘지 않지만, 셋 모두 반사 방지 코팅은 하지 않았습니다. 렌즈 재질은 확실치는 않지만 플라스틱으로 보입니다. 

 

접안렌즈는 호이겐스 식이라 시야가 좁습니다. 둘 모두 겉보기 시야는 30도 정도이고요. 선명도는 가격을 감안하면 많이 나쁘지는 않은 수준이라고만 해 두겠습니다. 의외로 아이릴리프가 길어서 안경을 써도 불편하지 않고요. 배율은 26mm로는 12배, 9mm로는 33배입니다. 바로우렌즈를 쓰면 배율이 2배로 높아져 각각 24배, 67배가 됩니다. 그렇지만 바로우렌즈의 품질은 많이 떨어지는 편입니다. 선명하지도 않고, 색수차가 발생합니다. 기본 접안렌즈를 쓰면 행성을 관측하기엔 모자라고, 달을 보기엔 나쁘지 않은 정도이지요. 망원경을 사용한 경험이 있다면 약간 실망스러울 겁니다. 

 

00_full_2.JPG

 

그러나 기본 접안렌즈 대신 프뢰슬 같은 별도의 접안렌즈를 쓰면 성능이 많이 좋아집니다. 아래 사진은 GSO 3배 바로우렌즈에 8~24mm 줌 접안렌즈를 결합한 모습입니다. 배율은 37~112배인데, 낮은 배율에선 제법 선명하고 100배를 넘어가는 고배율에서도 그럭저럭 볼만한 수준의 화질을 유지합니다. 기본으로 주는 접안렌즈보다는 2~3배는 더 선명하게 보입니다. 접안렌즈 쪽이 너무 길어서 불안정해 보이지만 접안부와 받침대 모두 이 정도는 잘 버텨줍니다. 

 

P9012063.JPG

 

전체적으로 보면 망원경으로써의 성능은 좋은 편이 아닙니다. 집광력은 65~70mm 정도, 분해능은 40~50mm 정도의 망원경과 비슷한 정도이지요. 100배가 넘는 배율까지 확대할 수는 있지만 상이 흐려집니다. 좋은 점수를 주기는 어렵습니다.

 

망원경에 딸려 오는 접안렌즈를 쓰면 달의 분화구 정도는 보이지만 흐릿하고, 목성은 원반으로 보이는 정도, 토성은 작은 구멍이 두 개 뚫린 노르스름한 타원처럼 보이는 게 전부입니다. 17세기의 토성 스케치를 보는 느낌이지요.

 

기본기를 어느 정도 갖춘 접안렌즈를 쓰면 상황이 훨씬 좋아집니다. 목성 표면을 가로지르는 커다란 두 개의 줄무늬도 보이고, 토성은 본체와 고리를 뚜렷하게 구분할 수 있습니다. 커다란 줄무늬 하나도 어렴풋하게 모습을 드러내지요. 다만, 그럭저럭 쓸만한 접안렌즈와 바로우렌즈를 구하려면 이 망원경과 비슷한 비용이 든다는 문제가 있지요. 

 

딥스카이 성능은 괜찮습니다. 구경 70mm 굴절망원경에서 기대하는 수준의 성능은 나옵니다. 저배율 확보가 유리한 까닭에 넓은 시야를 얻을 수 있어서 좋습니다. 시야 주변부에서 보이는 다소 큰 코마수차가 거슬리겠지만, 가격이 저렴하므로 이해할만은 합니다. 오리온 대성운(M42)은 성운상이 제법 훌륭하게 보입니다.

 

너무 큰 기대를 갖지만 않는다면 편하게 들고 다니면서 달을 보고 밝은 별무리를 보는 용도로 쓰기에 좋은 망원경입니다. 별을 향한 갈증을 조금 덜어줄 정도는 되니까요. 분명 아쉬움을 느끼겠지만, 쓸만하다는 생각도 동시에 드는 망원경입니다.

 

- 장점 : 작고 가벼워서 휴대하기 편리함, 가격이 저렴한 편. 쓸만한 등배 파인더.

- 단점 : 품질이 떨어지는 접안렌즈와 광학성능. 

 

제대로 된 망원경이 필요하다면 114mm, 130mm 짜리를 추천합니다. 포물면 거울을 써서 더 선명하고, 광축 조절은 주 거울과 보조 거울 모두 가능합니다. 빅센 방식의 도브테일을 쓰므로 망원경만 따로 분리해서 쓸 수도 있습니다. 접안렌즈도 좀 더 좋은 방식이고요. 82mm에 비해서 여러 장점이 있죠. 무게가 좀 많이 무거위진다는 단점은 있습니다. 

?

  1. 화성: 80mm vs 127mm(2020....

    얼마 전 카페에서 C5 XLT 경통을 들였습니다. 이미 휴대용 망원경으로 80mm 아포크로매틱 굴절(솔로몬 EDT80)을 쓰고 있었습니다. 상당히 좋은 망원경이지만, 주로 관측하는 대상이 행성이었던지라, 분해능과 집광력의 부족함이 늘 아쉬웠습니다. 새로 들인 C5...
    Date2021.05.02 Category관측기 By창환 Views12
    Read More
  2. 복합 광학계 초점 조절장치...

    복합광학계를 이용해서 행성을 촬영할 때에는 초점 조절이 만만치 않습니다. 손으로 초점조절 노브를 돌리려다 보면 정밀한 조작이 어렵기도 하지만, 아무리 조심스럽게 조작해도 진동이 아주 크게 느껴지기 때문입니다. 이 문제를 줄이기 위해 미동 포커서나 ...
    Date2020.10.01 Category천문 일반 By창환 Views647
    Read More
  3. 구경에 따른 품질 비교(80m...

    망원경 구경에 따른 사진 품질의 차이를 비교했습니다. 비교 대상은 80mm 굴절 망원경과 150mm 슈미트 카세그레인 망원경입니다. 80mm 굴절은 저분산 소재에 3매 구성의 아포크로메틱 설계 렌즈로 색수차를 상당히 잘 제어한 기종입니다(솔로몬 EDT80). 150mm ...
    Date2018.06.23 Category관측기 By창환 Views2233
    Read More
  4. C6으로 찍은 달(2018.3.30.)

    Celestron C6으로 찍은 달입니다. 한 시야로는 담을 수 없어 몇 개의 부분으로 나누어 촬영한 다음 한 장으로 합쳤습니다. 조금 더 크게 찍었으면 더 좋지 않았을까 싶네요.
    Date2018.03.31 Category관측기 By창환 Views530
    Read More
  5. LEO 80 달 촬영(2018년 3월...

    두 번째 달 촬영입니다. 촬영 방법은 첫 번째와 같습니다. 선명도가 첫 번째 시도보다 더 뛰어나진 않습니다만, 달 전체 모습을 담았다는데서 의의를 찾아봅니다. - 시각 : 2018.3.6. 01:20 (KST) - 망원경 : LEO 80mm 굴절 - 사진기 : Olympus Pen-F
    Date2018.03.10 Category관측기 By창환 Views673
    Read More
  6. LEO 80 굴절망원경 시험 촬...

    얼마 전 휴대용으로 가볍게 쓰기 위해 LEO 80 굴절 망원경을 구했습니다. 구경 80mm, 초점거리 500mm의 아크로메틱 굴절망원경으로 가격에 비해서는 제법 성능이 괜찮은 편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망원경이 가벼운 편이라 사진기용 삼각대를 쓰면 휴대성이 굉장...
    Date2018.03.02 Category관측기 By창환 Views1085
    Read More
  7. BW20 6.5x32과 옵티크론 사...

    (앞이 사바나, 뒤가 BW20입니다.) BW20 6.5x32는 중국에서 만든 저배율 쌍안경입니다. 비교적 저가에 괜찮은 성능을 보여주는 제품으로 알려진 쌍안경입니다. 현재 국내에는 판매하는 곳이 없고 외국의 쇼핑몰에서 직접 구해야 합니다(2017년 11월 기준 중국 ...
    Date2017.11.18 Category천문 일반 By창환 Views972
    Read More
  8. 옵티크론 사바나(Savanna) ...

    옵티크론 사바나(Savanna) 6x30 WP <사양> - 구경 : 30mm - 배율 : 6배 - 시야 : 8.0도(겉보기 48도) - 아이릴리프 : 21mm - 프리즘 소재, 방식 : Bak4, 포로 프리즘 - 코팅 : 전체 광학면 멀티 코팅 - 최소 초점 거리 : 3m - 크기 : 116x160mm, 485g - 특징 :...
    Date2017.10.24 Category천문 일반 By창환 Views2345
    Read More
  9. No Image

    쌍안경, 단안경 유효구경 ...

    지금까지 사용했던 쌍안경, 단안경 종류의 실측 유효 구경입니다. 정밀 측기가 없이 간이 측정을 한 까닭에 1mm 정도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 쌍안경 > BW22 8x32 : 31mm 마이스코프 15x70 : 63mm 솔로몬 EL 10x56 : 55mm S-MS 20x80 : 76mm 이프랑티스 8x21...
    Date2017.09.04 Category천문 일반 By창환 Views603
    Read More
  10. Meade Lightbridge Mini 82...

    Meade Lightbridge Mini 82 < 사양 > - 구경 : 82mm(구면경) - 초점거리 : 300mm(F3.7) - 부경 지름 : 27mm - 부경 차폐율 : 33%(지름 기준), 11%(면적 기준) - 방식 : 뉴턴식 반사 - 접안부 : 31.7mm(1.25") 랙피니언식 - 접안렌즈 : H 26mm, H 9mm, 2배 바로...
    Date2017.08.27 Category천문 일반 By창환 Views1270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 Next
/ 15
Powered by XE